R&D
경험과 혁신을 통해 시장가치를 창출하는 전문 제약/바이오 기업, TIUM BIO

PIPELINE

NCE403

NCE403 프로젝트의 후보물질 TU2670은 경구용 GnRH antagonist(길항제)로서 기존 자궁내막증 및 자궁근종 치료제의 심각한 부작용 및 편의성을 획기적으로 개선할 수 있습니다.

자궁내막증 (Endometriosis) 이란 자궁 안에 있어야 할 자궁내막 조직이 자궁 밖에 증식함으로써 심각한 골반통, 월경통과 하복부 통증, 불임의 원인이 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, 가임기 여성의 약 10%에서 발병하는 질환입니다.
자궁근종 (Uterine fibroids) 은 자궁에서 발생하는 가장 흔한 양성 종양으로, 통증, 생리 과다 및 부정 출혈, 요실금 등의 증상이 동반되는 질환이며, 가임기 여성의 약 30%에서 발병하는 흔한 질환입니다. 두 질환 모두 만성질환으로 기존치료제의 골감소 등 심각한 부작용으로 인해 장기적 사용을 위해 부작용이 적은 안전한 치료제에 대한 환자들의 요구가 매우 높은 상황입니다.
NCE403 프로젝트의 후보물질 TU2670은 뇌하수체 수용체에 결합하여 고나도트로핀 [LH (황체형성호르몬, Luteinizing hormone)과 FSH (난포자극호르몬, follicle- stimulating hormone)]의 억제가 가능한 GnRH antagonist 기전의 물질입니다.
기존 치료제(GnRH agonist 기전)는 주사제이며 성호르몬을 폐경 수준으로 억제하므로 골손실 등 심각한 부작용이 발생하여 환자 편의성이 낮지만, TU2670은 경구형 GnRH antagonist 기전으로 호르몬 레벨을 효능을 보이는 수준으로만 억제하여 부작용 감소는 물론 경구제형으로 복용 편의성이 높아질 수 있습니다. 또한, 성호르몬 조절 기전으로 성조숙증, 시험관아기, 불임치료제 등으로 적응증 확대가 가능합니다.

현재 한국에서 임상 1a상 종료 후 글로벌 시장 출시를 위해 유럽(독일)에서 임상 1b 시험을 완료했습니다. 2019년 대원제약과 국내 판권에 대한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하였으며, 2020년 7월에 자궁내막증 유럽 임상2a상 및 자궁근종 국내 임상2상을 신청하며 임상2a상 진입을 앞두고 있습니다.

임상정보